스토리

운동에 대한 스토리, 트랭글 이용에 대한 스토리 등 나만의 스토리가 있으세요?
그 스토리를 많은 회원님들과 함께 공유 하는건 어떨까요?

facebook

인생을 바꾸는 명산100 등정 제69탄 신비한 계곡이 열리기를 기다리는 산, 응봉산

작성자 :  열공원숭이 (대장2/lev.38) 2021.09.15 | 조회 : 104 | 추천 : 11

- 첨부된 운동기록
응봉산-사주목산_20210911_093758.gpx| 1348.50 Kcal | 지역 : 기타 | 조회수 : 6 | 다운로드 : 8
강원_삼척_응봉산 등정일 : 2021년 9월 11일

코로나19 등 장마 등 여러 가지 상황으로 인해 100대 명산 등정을 1개월에 1번 꼴로 하고 있다. 여러 가지 이유가 있지만 핑계를 정당화하기 위한 사고일 뿐 의지가 약했던 것 같다. 이젠 9월도 되었으니 다시 부지런히 시작해야겠다.

응봉산은 여름휴가에 맞추어 8월쯤 가려고 했으나 4단계가 진행되면서 미루다가 이제야 가게 되었다. 이미 1,000m 산을 가는 단계로 진입했지만 아직 1,000m이하 인 산인데도 못간 산이  2곳이 있다. 정상이 열리기를 기다리다가 못 간 천성산, 여름휴가에 가려했던 응봉산이다.

응봉산을 오랫동안 미루다가 시작하려고 하니 등산거리가 꽤 긴 것에 부담이 생긴다.  

응봉산(鷹峰山)은 높이 997.7m로 경상북도 울진군과 강원도 삼척시에 걸쳐 있는 산으로 명칭의 유래는 그 모습이 비상하려는 매의 형상을 하고 있어 원래 매봉이라 불렸다. 일반적인 코스는 험하지는 않지만 트레킹 코스로 유명한 곳이다. 완주하려면 2박3일의 일정으로 가야할 만큼 거리가 길고 현재는 폐쇄된 구간이 있어 완주는 어렵다. 계곡의 물 깊이가 40m에 달하는 곳도 있을만큼 신비한 곳이 많은 곳으로 유명하다.

언제가는 폐쇄된 구간이 풀리고 신비한 곳을 탐험하듯 등산하는 날이 오기를 기다린다. 

매번 산을 출발하기 위해 새벽에 일어나야 하는 과정은 힘들지만 막상 산에 도착하면 기분이 좋아진다. 그래서 시작이 반이라는 말이 있는 것 같다. 시작하기 전까지가 어렵지 막상 시작하면 생각보다 쉽거나 할만한 경우가 많다.

4시간의 운전한 끝에 주차장에 도착했다. 주차장은 넓고 비용도 받지 않아 좋았다. 제1헬기장을 걸쳐 2헬기장 정상에 도착할 때까지 전망은 없었다. 정상에 도착해서야 전망이 터진다. 사춘기 소년을 데리고 등산하는 것은 곤욕이다. 6km의 거리를 8시간이 돼서야 도착한 것 같다. 중간 중간 세아를 기다리는 시간이 2시간은 된 것 같다.

이제와 생각해보면 100대 명산을 일찍 시작하기를 잘한 것 같다. 늦게 시작하면 시작도 못할뻔 했다. 도착한 시간도 늦고 등산 거리도 길다보니 야간산행을 해야 할 것 같은 느낌이 들었다. 정상에 도착하면 왔던 길을 되돌아 가는 것이 편해 보이긴 했다.

가족회의 끝에 그래도 멀리까지 왔는데 아쉬울 것 같다고 하여 시간이 더 걸리더라도 왔던 길을 가는 것 보다는 새로운 길로 가기로 했다.

하산을 하면 2km 구간은 내리막길이 꽤 심했다. 반대로 코스를 잡았다면 고생좀 했을 것 같다. 2km 구간이 지나고 편한 계곡길이 나온다. 응봉산에는 세계에서 유명한 다리를 축소하여 만들었다. 산에와서 세계의 다리를 구경하니 느낌이 새롭고 좋았다. 중간 중간 계곡을 지나가면 물 깊이를 알 수 없는 곳도 있고 아름다운 곳이 많았다.

주차장에 도착하기 2km 지점부터는 해가 지고 어둡기 시작했다. 바위들이 하얀다 보니 어두운 가운데 바위들이 보여 헤드랜터까지 꺼낼 필요는 없고 휴대폰 손전등을 이용해 주차장에 도착했다.

세아는 투덜거리고 도운이는 다리가 아퍼 힘들어 했지만 도착하고 나니 성취감을 느끼고 보람을 느끼는 것 같았다. 집에 와서도 앞으로 산이 몇 개가 남았고 다음 산은 어디에 가는지 챙기는 등 산에 대한 관심을 다시 갖기 시작했다. 

우리가족은 명산을 돌며 많은 것을 느끼고 배워 가는 중이다.
산은 언제나 우리에게 교훈을 준다. 응봉산이 준 교훈으로 이글을 마무리한다. 

산행을 하다 보면 쉬운 길, 익숙한 길을 가려고 하는 경우가 많다. 그런 유혹을 뿌리치고 최단 코스가 아닌 여러 가지를 경험할 수 있는 길을 가다보면 생각했던 것보다 힘들지 않고 새로운 풍경, 경험으로 인해 즐거워진다.  

우리의 삶도 마찬가지인 것 같다. 사람은 변화를 싫어한다. 익숙하고 기존에 했던 것들을 고수하려 한다. 새로운 도전은 시작은 어렵지만 시작하게 되면 내가 생각했던 것보다 어렵지 않고 오히려 새로운 즐거움과 성취감을 주는 경우가 많다.
 
2021년 9월 15일 저녁에 운문산을 마무리 하며 Grand Moon(문봉군) 

가족행복프로젝트 토아유투브https://www.youtube.com/channel/UC46v_Kd74gwFBwHajfXwj7w

가족행복프로젝트 원양호룡 블로그 https://blog.naver.com/sesese79/221720721366










11 [ 이 글을 추천한 회원 : 秀岩 길기종, batt.동혁, 38백수, 만추2, 아침햇살2, 엘리사벳0116, joon..., 공블리, 덕주봉., 마운틴레전드, sesamegang ]

댓글 8

돌중의 돌
산행 하시느라수고하셨습니다. 멋진풍경 즐감하고 갑니다. 좋은하루 되세요.   2021-09-16 00:29:43 댓글[0]
마운틴레전드
경북 울진 응봉산 사주목산 연계산행 멋지네요 잘보고 갑니다 수고하셨습니다 ^~^   2021-09-16 05:04:09 댓글[0]
만추2
응봉산 산행기 잘보았습니다
이제는 가을이네요
가족산행이라 힘들지만 마음많은 좋겠읍니다
수고하셨습니다   2021-09-16 05:42:25 댓글[0]
맑은 영혼
좋은 계절에 멋진 산행을 하셨네요. 항상 행복하고 안전한 산행을 하세요.   2021-09-16 07:03:05 댓글[0]
뿡뿡
응봉산 산행 축하합니다 늘 안전한산행 하시구요 수고하셨습니다 ☆☆☆   2021-09-16 07:19:37 댓글[0]
秀岩 길기종
멋진 응봉산 산행기 잘 보고 갑니다. 산행하시느라 고생 많으셨습니다. 편안하고 즐거운 하루 되십시요.   2021-09-16 08:22:11 댓글[0]
batt.동혁
응봉산 멋진 산행기 잘 보았습니다.
항상 안산 즐산 하시길바람니다   2021-09-16 09:36:42 댓글[0]
joon...
산행하느라 수고하셨습니다. 항상 안산즐산 하세요.   2021-09-16 18:25:12 댓글[0]


0 ⁄ 400자 까지 입력이 가능합니다.

▲ 다음글 걷기. 2021-09-15
▼ 이전글 간월산-신불산-영축산 2021-09-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