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줄수다

댓글로 만들어가는 댓글 커뮤니티.
글쓰기가 부담되신 다면 한줄수다에서 편안하게 대화하세요.

0 ⁄ 400자 까지 입력이 가능합니다.

  • no image

    홍롬보 ( 상장3 / lv.43 )
    전북 김제 벽골제 MTB 에서는 창립 10주년이 되어 가고 있고, 최근에 베트남 북부 하장지역을 2019년 1월 19일-26일(6박 8일)다녀 왔습니다 2019.02.13 13:20:27
    man

2019.01.04 금요일 date

  • no image

    안개꽃눈송이 ( 천왕4 / lv.56 )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2019.01.04 22:28:21
    man

2019.01.03 목요일 date

  • no image

    동판교 무심 ( 군주3 / lv.51 )
    새해 복많이 받으세요. 2019.01.03 10:24:40
    man

2019.01.02 수요일 date

  • no image

    트랭글QA ( 상장2 / lv.42 )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2019.01.02 11:32:11
    man

2018.12.28 금요일 date

  • no image

    호랭님 ( 천왕3 / lv.55 )
    세월은 가고 또 오는것 우리또한 그러하리니 ㅎ 2018.12.28 11:08:38
    man

2018.12.27 목요일 date

  • no image

    蓮山연산 ( 천왕3 / lv.55 )
    송구영신 (送舊迎新) 춥네요 2018.12.27 16:55:26
    man

2018.12.21 금요일 date

  • no image

    MYC ( 상장1 / lv.41 )
    개선/문의 게시판은 사용자가 공개/비공개를 선택할 수 있게 만들어주시면 좋겠어요. 같은 증상이라도 또 질문을 하게되면 관리자께서도 이중 삼중 답변이고, 이용자들도 마찬가지고요~^^ 이용자들끼리 서로 댓글을 달 수 있게 해주셔도 좋구요 2018.12.21 23:26:02
    man

2018.12.20 목요일 date

  • no image

    만수무강 ( 교위2 / lv.14 )
    감사합니다. 오늘도 즐거운 하루 였네요. 2018.12.20 16:55:53
    man

2018.12.20 목요일 date

  • no image

    호랭님 ( 천왕3 / lv.55 )
    모든것에 감사할줄 알아야 성공한다 2018.12.20 08:55:36
    man

2018.12.19 수요일 date

  • no image

    #.Untouchable ( 랑장3 / lv.27 )
    안녕하세요 2018.12.19 21:26:56
    man

2018.12.14 금요일 date

  • no image

    호랭님 ( 천왕3 / lv.55 )
    숲은 안에서도 봐야하지만 멀리서봐야 숲이 다보인다 2018.12.14 07:58:25
    man

2018.12.03 월요일 date

  • no image

    호랭님 ( 천왕3 / lv.55 )
    사람은 누구나 다 이기주의이다 그래서 다툼도일어나는것 하지만 그이기주의는 타인으로보터 욕이란걸먹는다 안 그렇지않나 생각해봐야한다 2018.12.03 07:57:55
    man

2018.11.22 목요일 date

  • no image

    호랭님 ( 천왕3 / lv.55 )
    피터님 오래간만입니다 궁금하기도하고 보고싶기도했는데 제천근처오시면 연락주세요 쪽지를주시거나 신심캐야지요 ㅎ 2018.11.22 20:27:02
    man

2018.11.20 화요일 date

  • no image

    피터팬™ ( 군주3 / lv.51 )
    호랭님 잘 지내시죠? ^^ 오랫만이에요 제천을 지날때는 호랭님이 생각납니다. ㅎ 2018.11.20 10:00:33
    man

2018.11.14 수요일 date

  • no image

    kevin kim ( 교위2 / lv.14 )
    등산하면서 잘사용 안했는데 이제는 잘 사용해야겠어요 2018.11.14 12:18:21
    man

2018.11.03 토요일 date

  • no image

    호랭님 ( 천왕3 / lv.55 )
    비워야 합니다 비우면 편합니다 우리가 속비우면 속이 편해집니다 마음과 머리를비우면 마음이 편해집니다 산에가서도 무조건 비우십시요 ㅎ 2018.11.03 21:48:11
    man

2018.11.02 금요일 date

  • no image

    리들리 ( 짐꾼1 / lv.1 )
    트랭글에 gpx 음성 경로 파일 넣어서 경로 따라가기 어떻게 하는지 아시는 분 계세요? 오랫만에 써볼려고 하는데 전에 어떻게 했는지 기억이 안나네요. 2018.11.02 10:41:25
    man

2018.11.01 목요일 date

  • no image

    일채유심조 ( 상장2 / lv.42 )
    트랭글을 사용하지 3년이상 된거 같네요 너무나도 편리하여 알바하지 않고 정맥길을 잘 가고 있습니다 불편한 점도 있습니다. 일단 고도표가 예전에 안내했던 고도표에 봉우리가 나올수 있도록 표기가 되었으면 좋겠구요 예전에 트랙마다 키로수를 볼수 있도록 하여 산행계획을 보다 쉽게 계획할 수 있었는데 업그레이드 되면서 거리의 키로수가 안나와서 조금 불편합니다 - 개선이 되었으면 합니다 2018.11.01 13:24:19
    man

2018.10.31 수요일 date

  • no image

    蓮山연산 ( 천왕3 / lv.55 )
    시월의 마지막밤을 행복하게.. 2018.10.31 17:14:05
    man

2018.10.28 일요일 date

  • no image

    토미간다 ( 대장4 / lv.40 )
    그지같은 트랭글.. 매번 뱃지정보를 확인못하고 뱅뱅 돌다가 코스를 통째로 날려먹은게 벌써 세번째 입니다. 요즘 왜 그러는겁니까? 주변 지인들도 불편해서 사용못하겠다고들 합니다. 어케 안되는거에요? 2018.10.28 13:51:26
    man

▼ 더보기


0 ⁄ 400자 까지 입력이 가능합니다. [TOP]